컬럼 1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컬럼

Total 593건 1 페이지
  • 글쓰기
공지
내 동전 어디갔지? 어느날 동전이 떼굴떼굴 굴러 가다가 마루바닥 사이로 끼어 들어 갔다. `내 동전 찾아내` 라고 하녀를 쥐잡듯이 달달 볶았을 정도다. 신기 하게도 우리가 몰랐던 일화로 베토벤은 동전 수집광 이었다. 베토벤은 원래 까다롭고..
592
연방 이민성이 지난해부터 이어진 급행이민 추첨 중단으로 피해를 본 '유학 후 취업비자(PGWP)' 소지자에 대한 연장 기준을 발표했다. 션 프레이저 연방 이민성 장관은 "지난해 9월 말부터 중단된 기술이민과 경험이민 초청으로 인해 유학 후 취업비..
591
쥐띠철저한 확인이 필요운수; 당장은 문제가 없다고 해도 철저한 확인이 필요합니다. 관리하지 않고 그냥 내버려두면 어떤 위험이 닥칠지 모르는 것입니다. 금전: 뭔가를 구입하려고 하는 계획이 있다면 다음 기회로 미뤄야 합니다. 더 나은 조건이나 가격대에 ..
590
 [휴람 의료정보]암 조기 진단을 위해 ‘이 검사’ 꼭 하세요평균 기대수명(83세)이 늘어나면서 암에 걸릴 확률은 약 38%로 추정된다. 암은 아직까지 완치가 어려운 질환이지만 조기에 발견한다면 생존 확률을 극대화할 수 있어 조기 진..
589
션 프레이저 연방 이민성장관이 오는 7월 6일부터 기술이민 및 경험이민에 대한 급행이민 추첨을 재개한다고 발표했다. 토론토에서 열린 세계 최대 기술컨퍼런스 '콜리전'에 참석한 션 프레이저 연방 이민성장관은 "7월 초를 목표로 진행중인 이민업무 ..
588
학교교육의 이면학교는 전인교육과 지도자 양성을 외친다. 교육을 통해 사회의 지도자가 될 수 있는 자질을 갖출 수 있도록 한다는 뜻이다. 그런데 현실도 그럴까? 피라미드식 사회구조에서 지도자의 자리는 몇 되지 않는다. 꼭대기로 올라가면 결국 제..
587
코비드가 점차 잦아들었지만 팬데믹의 가장 어두운 부분이 부각되기 시작했다. 바로 심각한 채무다. 빚더미에서 헤어날 가망이 없다면 파산신청을 고려할 수도 있다. 이는 옳은 조치일 수도 있지만 몇 가지 우선 고려해야 할 사항이 있다. 먼저 어떤 ..
586
자녀 공간 따로 없는 곳에 이주해야는 경우도 이혼은 매우 복잡하고 감정적인 절차로 이뤄진다. 특히 자녀가 있을 때는 더 그렇다. 모기지 금리가 상승하는 와중에 떨어져 살아야 하는 고민은 극복이 가능할까 싶을 정도다. 토론토 평균 집값은 지난 ..
585
세무청은 보고되지 않은 수입을 어떻게 찾는지에 대해 아래와 같이 요약정리해 놓았습니다.  캐나다의 세금 보고는 self-assessment system입니다. Self-assessment system 이란 세납자 자신이 소득과 소득공제..
584
캐나다 이민 프로그램은 노동 시장의 요구를 따라가기 때문에, 첨단 기술 관련 직종에 대한 요구가 큰 만큼 관련 인력 수급을 위한 특별 프로그램이 계속 등장하고 있습니다.  2019년 7월, 온타리오 주 테크 프로그램을 시작으로 BC 테크..
583
인간의 삶이 동물의 삶과 다른 이유는?사람들은 교육의 중요성을 외친다. 공부를 열심히 해야 한다고. 그런데 무엇을 위해 공부를 하냐는 질문에 대한 답은 상대적으로 간단하다. 어려서는 인기가 있거나 권력을 가진 사람들처럼 되는 것을 바라다가 학년이 올라..
582
칼럼을 시작하며사람을 비롯한 모든 생명체는 생존하기 위해 끊임없이 움직이고 경쟁해야 한다. 물 한 모금을 마시려 해도 손을 움직여 물을 떠서 입으로 가져가야 하고 고기 한 점을 먹으려면 사냥을 해서 정육하고 또 요리를 해야 한다. 그렇다고 여기서 끝나..
581
악기 중에 참으로 시끄러운 소리를 내는것도 많다. 구조상 음량을 줄일수가 없고 엄청나게 귀째 지는 소리로 유명세를 타니 잘 하면 음악이요, 못하면 굉장한 소음 수준이다. 보통 시끄러운 수준이 아니어서 확성기 80dl, 비행기 140dl,..
580
 [휴람 의료정보] "담석증"담낭(쓸개)은 간에서 만들어진 소화액인 담즙이 저장되는 공간이며 담관은 담즙의 이동 통로다. 담석증은 바로 담낭 또는 담관 속에 돌이 생기는 질환이다. 담석증은 고지방식습관 및 비만 등이 주원인으..
579
연방 이민성의 심사 누적 건수가 6월 들어 거의 2백40만건에 이른 것으로 밝혀졌다. 연방 이민성에 따르면 누적건수는 지난5월 한 달 사이 25만7천499건이 증가했으며 6월6일 현재 2백38만7천884건이며 임시 체류 허가를 기다리는 ..

검색

회원로그인

회원가입
이번호 신문보기

회사소개(KOR) | ABOUT US(ENG) | 광고&상담 문의
KYOCHARO NTV ENTERPRISES LTD.
#327D- 4501 North Road, Burnaby, BC, V3N 4R7, CANADA
TEL. 604-444-4322 (교차로) | 604-420-1088 (TBO) | E-MAIL. vancouver@kyocharogolf.com
Copyright © KYOCHARO NTV ENTERPRISES LTD.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orks Inc.